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hani
25 days ago

그 많던 거북은 어디로 갔나

중국과 베트남에 사는 양쯔강자라는 세계 최대의 자라로 길이 100㎝, 폭 70㎝에 무게는 70~100㎏에 이른다. 남획과 서식지 파괴로 이 자라는 세계에서 가장 심각한 멸종 위기에 놓인 거북이 됐다. 현재 4마리가 생존해 있지만 야생에는 한 마리도 없다. 그나마 한 마리가 암컷인데, 인공수정 등 국제적 노력을 기울여도 8년 넘게 번식에 성공하지 못하고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거북은

 | 

어디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