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2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asiatoday - 3 month ago

이주열 한은 총재, 오늘 금융·경제상황 점검회의 개최

아시아투데이 임초롱 기자 =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추석 연휴 마지막날인 26일 오후 금융·경제상황 점검 회의를 개최한다. 안건은 연휴 동안의 국제금융시장을 점검하기 위함이지만, 우리나라 시간으로 27일 새벽에 결과가 나오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의 금리결정에 대비하는 회의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 회의엔 이 총재 외에도 윤면식 부총재와 허진호 부총재보, 유상대 부총재보 등도 참석한다. 연준은 이달 금리를 현행 1.75~2.00%보다 0.25%포인트 인상할 것이 유력하다. 1.50%에 머물러 있는 우리나라와의 금리 격차가 상단 기준으로 0.75%포인트까지 벌어진다는 얘기다. 한은은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결과가 공식 발표되는 27일 오전엔 허 부총재보 주재로 통화금융대책반 회의도 열 예정이다. 더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금융·경제상황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