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6 days ago

뜨거운 코리아오픈 배드민턴…인도네시아 관중들 열띤 응원 함성

“인도네시아 스망앗(Semangat·화이팅)” 코트에는 인도네시아 관중의 응원 함성이 쉴 새 없이 메아리쳤다. 인도네시아의 셔틀콕 인기 스타인 앤서니 시니스카 긴팅이 26일 서울 올림픽공원 SK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코리아오픈 배드민턴 남자단식 1회전을 치르고 있을 때였다. 긴팅은 지난해 이 대회 우승에 이어 올해 대회 2연패를 노리고 있다. 이날 경기장에는 100명 가까운 인도네시아 팬들이 찾아 자국기를 흔들고 구호를 외치며 열띤 응원전을 펼쳤다. 그 중에는 시티 소피아 수다르마 주한 인도네시아 대사관 부대사도 있었다. 인도네시아는 배드민턴이 최고 인기 스포츠 가운데 하나다. 최근 자국에서 열린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아경기에서 인도네시아는 금메달 2개와 은메달 1개, 동메달 3개 등 풍성한 성적을 거뒀다. 당시 현지를 찾은 한국 기자들은 이 대회에 불참한 한국 이용대의 안부와 근황에 대한 인도네시아 국민들의 질문 공세를 듣기도 했다. 아시아경기 개회식 성화 최종 점화자는 인도네시아 배드민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뜨거운

 | 

코리아오픈

 | 

배드민턴…인도네시아

 | 

관중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