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3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30 days ago

오피스텔서 친구 흉기로 찌른 30대 男 13층서 투신사망

인천에서 30대 남성이 친구를 흉기로 찌른 뒤 오피스텔에서 뛰어내려 숨지는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4일 인천 삼산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42분께 인천시 부평구의 한 오피스텔 13층 창문으로 A씨(32)가 뛰어 내려 숨졌다. A씨는 이날 이 오피스텔 복도에서 친구 B씨(32)와 다툼을 벌이다가 흉기로 B씨의 복부를 찌른 뒤 자택으로 들어가 투신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복도에서 싸움이 났다”는 이 오피스텔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B씨가 복도에서 피를 흘린 채 쓰려져 있는 것을 확인하고 119에 요청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B씨는 현재 크게 다쳐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의 범행 동기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인천=뉴스1)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오피스텔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