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6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ctimes - 1 month ago

6·13 地選 단체장 도전자들 암중모색

임헌경 전 충북도의원이 바른미래당 사무부총장에 임명되면서 6·13지방선거 당시 충북지사와 청주시장에 도전했던 인사들의 근황이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대부분 차기 행보를 위한 암중모색의 시간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지난 지방선거에서 바른미래당 청주시장 후보로 공천됐지만 중앙당에서 이를 번복하자 탈당했던 임헌경 전 도의원은 지난달 말 바른미래당 사무부총장으로 화려하게 복귀했다.그는 자신을 정치에 입문시킨 손학규 바른미래당 전 고문이 지난달 당대표에 오르면서 중용됐다.그가 정치에 입문한 것은 2007년 5월 당시 민주당 대표였던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