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9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1 month ago

삼성전자, 인니 지진 피해 복구에 60만달러 지원

15일(현지시간) 삼성전자 인도네시아 법인장 권재훈 상무가 인도네시아 적십자사 기난자르(Ginandjar) 부총재에게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세계파이낸스=장영일 기자] 삼성전자는 지난 9월 인도네시아 술라웨시섬에서 발생한 지진 피해 복구를 위해 60만달러(약 6억7656만원)를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지원금은 인도네시아 적십자사 등에 전달돼 피해지역의 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삼성전자는 또 현지에 삼성 케어센터 를 운영해 빨래방과 식음료 제공, 가전제품 지원과 무상 수리 서비스 실시 등 이재민들이 재난을 이겨내도록 실질적인 도움을 줄 예정이다.삼성전자는 지난 7월에도 인도네시아 롬복에서 발생한 지진 피해복구를 위해 현금과 가전 제품 지원, 무상 수리 서비스 등 약 20만달러를 지원한 바 있다.한편 삼성전자는 해외 각지에서 대규모 자연 재해가 발생할 경우 현금 기부를 포함해 가전제품∙구호물품 지원, 가전제품 무상서비스 시행 등 피해 복구를 지원해왔다.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60만달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