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4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ani - 29 days ago

“27만원 구두 공임이 7천원”…소사장제가 노동악화 ‘굴레’

한겨레 가 서울 종로구 ‘귀금속 거리’, 창신동 ‘봉제 거리’에 이어 찾은 성수동 ‘제화 거리’는 한국 수제화의 ‘메카’로 자리 잡아온 곳이다. 성수동 노동자들은 초저가 공임과 열악한 처우를 감내하며 ‘명품 수제화’를 만들어왔다. 이들은 올해 들어 ‘4대보험 가입’ ‘퇴직금 지급’ ‘공임 인상’ 등을 요구하며 30년간 이어온 침묵에 균열을 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27만원

 | 

7천원”…소사장제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