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7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asiatoday - 1 month ago

2조원 수면시장 황금알 … 매트리스 렌털 대혈전

아시아투데이 박지은 기자 = 침대용 매트리스 렌털시장을 놓고 가전업체간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업체들은 매트리스 관리뿐만 아니라 수면케어를 함께 제공하는 서비스 차별화를 통해 고객 유치 각축전을 벌이고 있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코웨이·쿠쿠·청호나이스 등 국내 주요 렌털업체들의 매트리스 계정 수는 60만개에 달한다. 매트리스는 청소나 교체가 쉽지않아 렌털 제품의 인기가 높다. 코웨이는 올 들어 2분기까지 매트리스 계정(누적) 39만3000개을 확보했다. 지난 연말까지 누적 계정은 35만8000개로 6개월만에 3만5000계정이 늘었다. 코웨이는 2011년 국내에 매트리스 렌털 서비스를 처음 선보였다. 코웨이의 강점은 전문가 서비스다. 위생관리전문가인 ‘홈케어닥터’가 매트리스 오염도 측정 후 UV(자외선) 살균까지 7단계 케어 서비스를 제공해 인기가 높다. 홈케어닥터 중 아토피상담사 교육을 받고 자격증도 취득한 인원도 340여명에 달한다. 이들은 매트리스 위생관리뿐 아니라 생활 속에.. 더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