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6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com - 1 month ago

[인터뷰] SK 류준열 사장 염경엽 단장, 감독 후보 중 1명

정규시즌 2위 SK 와이번스는 플레이오프라는 중차대한 경기를 앞두고 있다. 지난해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허무하게 떨어진 아픔을 털고, 올해는 꼭 한국시리즈에 올라가 우승을 하겠다는 각오다. 하지만 SK는 경기가 아닌, 감독 선임으로 더 큰 관심을 끌고 있다. SK는 팀을 두 시즌 지휘한 트레이 힐만 감독이 포스트시즌 종료 후 미국으로 돌아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어쩔 수 없이 당장 새 감독을 찾아야 한다. 코칭스태프와 선수단은 포스트시즌 경기도 중요하지만, 어떤 새 감독이 올까에 촉각을 곤두세울 수밖에 없다. 여기에 최유력 후보로 프...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