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9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1 month ago

대북 불법 환적 UN 제재 선박 3척 자취 감춰…“AIS 껐을 가능성”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산하 대북제재위원회가 추가로 제재 대상으로 지정한 선박 3척이 최근 모두 자취를 감췄다고 미국의 자유아시아방송(RFA)이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들 선박은 불법 환적을 통해 유류로 추정되는 물품을 북한에 넘겨 대북 제재 결의를 위반해 지난 16일 추가 제재 대상이 됐다. RFA 보도에 따르면 문제의 선박들은 이동 경로를 숨기기 위해, 국제해사기구(IMO) 규정에 따라 작동시켜야 하는 선박자동식별장치(AIS)를 껐을 가능성이 높다. 안보리가 제재 대상으로 지정한 선박은 파나마 선적의 유조선 ‘샹 위안 바오’(Shang Yuan Bao)호와 ‘뉴 리젠트’(New Regent)호, 그리고 북한 선적의 ‘금운산 3’(Kum Un San 3)호이다. RFA는 샹 위안 바오호가 지난 6월24일 오전 7시51분께 대만 카오슝 항구 인근 해역에서 마지막으로 AIS 신호가 잡힌 후 사라졌다. 뉴 리젠트호는 지난 9일 중국 시펭다오 인근 해역에서, 북한의 금운산 3호는 지난해 7월 2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감춰…“AIS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