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8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kmib.co.kr - 30 days ago

연초보다 3분의 1 수준으로 떨어진 한은의 취업자 전망


한국은행은 기준금리를 묶으면서 올해와 내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더 낮게 잡았다. 지난 7월 올해 경제성장률을 2.9%로 내다본 지 석 달 만에 2.7%로 0.2% 포인트 내렸다. 지난 1월엔 3.0%를 전망했었다. 내년 경제성장률 전망치도 2.8%에서 2.7%로 바꿨다. 해외 경제기관들이 국내 성장률 전망치를 줄줄이 내리고 있는 상황에서 한은도 ‘하향 조정’ 흐름에 동참하는 모양새가 됐다.

경제성장률 전망아 낮아진 이면에는 무역전쟁, 금융시장 불확실성 등 다양한 원인이 자리 잡고 있다. 그 가운데 그림자를 가장 짙게 드리우는 것은 ‘고용절벽’이다.

한은은 18일 ‘2018∼2019년 경제전망’을 발표했다. 정규일 한은 부총재보는 “미·중 무역전쟁 등 연초에 예상하지 못했던 불확실성들이 나타났다”며 하향 조정 이유를 설명했다. 다만 잠재성장률 수준의 성장은 이뤄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2016∼2020년 한국 경제의 잠재성장률은 2.8∼2.9% 수준으로 추정된다. 정 부총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