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6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iusm - 28 days ago

신이, 숨 쉬는 것조차 싫다?... 앞에서 대 놓고 이야기를 해... 왜 이리 쌕쌕 거리 노

[울산매일 = 이동엽 기자 배우 신이가 시청자들의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는 어제 오후 전파를 탄 티브이앤 예능프로그램 ‘엄마 나 왔어’에서 신이가 부모님의 이야기를 한 장면이 전파를 탄 이후부터다. 이날 오프닝에서 홍석천은 “지난 주에 보니까 남희석 씨 집 분위기가 별로 안 좋던데 화해는 했냐”라고 물었다. 이에 남희석은 “우리집에 화해라는 건 없다. 그냥 가슴에 차곡차곡 쌓아서 묻어 두는 거다”라고 말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 말을 듣고 있던 신이는 “우리집은 정반대다. 바로 그 자리에서 이야기를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