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8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asiatoday - 2 month ago

사립유치원 비리신고센터 운영 첫날 33건 접수

아시아투데이 김범주 기자 = 교육 당국이 사립유치원의 회계 부정 사건에 대한 조사에 착수한 가운데 비리 신고 첫날 전국에서 30여건의 비리 사건이 접수된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부는 19일 전국 시·도 교육청과 유치원 비리신고센터를 통해 접수된 사립유치원 비리는 총 33건이라고 밝혔다. 교육부에 설치된 유치원 비리신고센터에는 전화 신고가 6건, 온라인 신고가 12건으로 집계됐다. 시도별 일일접수현황을 살펴보면 서울이 온라인 7건, 부산이 온라인 1건, 인천이 온라인 2건, 울산이 온라인 1건, 경기도가 온라인 2건, 전남이 온라인 1건, 전북이 온라인 1건으로 각각 나타났다. 아직 교육부에 비리 사례를 통보하지 않은 교육청이 있고, 신고에 대한 홍보가 지속되고 있어서 사례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전날 교육부는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17개 시·도 교육청 부교육감 회의에서 유치원 교육현장의 학부모, 교사들의 비리 신고를 적극적으로 접수·조사하기 위해 비리신고센터를 설치·운영하기로.. 더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사립유치원

 | 

비리신고센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