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2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1 month ago

염문설에 사망설까지…‘황당 지라시’에 우는 연예계

최근 무분별하게 배포된 지라시로 연예계가 들끓었다. 나영석 PD와 정유미, 그리고 조정석과 걸그룹 스피카 출신 양지원까지, 출처가 불분명한 악질 루머에 공식입장을 내며 해명해야 했다. 발단은 지난 17일부터 인터넷과 모바일을 중심으로 본격적으로 확산되기 시작한 사생활 관련 지라시에서 비롯됐다. 해당 지라시에는 나영석 PD와 정유미, 조정석과 양지원의 사생활과 관련한 자극적인 내용이 담겼다. 이들의 이름은 차례대로 국내 대형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오르내리기 시작했다. 다음날 오전까지도 이들의 이름은 실시간 검색어 최상위권에 랭크되자 진위 여부에 대한 궁금증은 더욱 커졌다. 이들의 소속사 측은 초반 상대할 가치가 없는 황당한 루머에 대응하지 않았으나, 침묵이 길어지면서 갖은 추측이 난무했고, 루머가 마치 기정사실인냥 확대·재생산되자 진화에 나섰다. 정유미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을 시작으로 나영석 PD와 조정석, 양지원 측이 “해당 루머는 사실무근”이라며 “법적으로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차례로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사망설까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