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4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25 days ago

고용세습 국정조사…野 “자체조사 못믿어” vs 與 “정치공세”

여야는 서울시 산하 서울교통공사의 고용세습 의혹에 대한 야당의 국정조사 추진과 관련해 20일 공방을 벌였다.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등 야3당은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하고 있지만 더불어민주당은 “정치공세”라며 반발하고 있다. 이양수 한국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 “정부나 지방자치단체의 자체 조사는 전혀 믿을 수 없다. 감사원은 대통령 소속기관”이라며 “이제 국회가 나설 수밖에 없다. 국회의 국정조사 권한은 이럴 때 쓰라고 국민이 헌법을 통해 국회에 부여해주신 권한”이라고 밝혔다. 이 원내대변인은 “민주당은 이러한 고용세습 비리에 대한 야당의 국정조사 추진을 정치공세라며 무시하기 위해 애쓰고 있다. 이해할 수 없다”면서 “민주당은 부조리, 불평등의 편이 아닌 국민 편에서 국정조사에 어서 동참해주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김수민 바른미래당 원내대변인도 논평에서 “박원순 서울시장 선거를 도왔던 민주노총 간부들이 선거공신으로 서울교통공사에 재입사했다는 의혹이 사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국정조사…野

 | 

“자체조사

 | 

“정치공세”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