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9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1 month ago

‘바다의 우유’ 굴 秋男·秋女 “예뻐져라∼ 예뻐져∼” [안충훈 셰프의 ‘미식에 美치다’]

바다의 우유 굴의 계절이다. 희대의 난봉꾼이자 문학자인 카사노바가 매일 20개씩 먹으며 많은 여성을 거느렸다는 얘기도 있을 정도로 굴은 스태미너에 매우 좋은 음식으로 정평이 나있다. 여성에겐 피부에 매우 좋은 음식이다. 우리나라에 굴 종류가 많지는 않지만 생산량이 많고 특히 가을과 겨울에 자주 먹을 수 있는 식재료로 굴 값은 비교적 저렴한 편이다. 하지만 유럽 등 외국에서 비싼 식재료로 구분된다. 하루를 마무리하는 디너 테이블에 굴요리와 토양이 조개껍질로 이뤄져 굴과 가장 잘 어울리는 것으로 알려진 프랑스 부르고뉴 샤블리 화이트 한 잔이면 입가에 행복한 미소가 절로 번진다.다진 양송이소스#한국에서 나오는 굴 종류 국내에서 생산되는 굴은 20여종이지만 실제 식재료로 많이 쓰는 굴은 5종류 정도다. 일반적으로 늦가을부터 초봄까지 생산이 되는데, 요즘에는 개량돼 사계절 내내 나오는 프리미엄 품종을 종종 볼 수 있다. 굴 최대 생산지역은 잘 알려진 통영. 흔히 석화로 불리는 굴은 일반적으로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秋男·秋女

 | 

“예뻐져라∼

 | 

예뻐져∼”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