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8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kmib.co.kr - 28 days ago

김윤아·타블로 “내 노래 가사가 동의 없이 판매용 책에 사용”



밴드 ‘자우림’ 보컬 김윤아와 힙합 그룹 ‘에픽하이’ 리더 타블로가 자신들의 노래 가사가 본인들도 모르게 판매용 서적에 사용됐다고 지적했다.

김윤아는 19일 SNS에 “저도 모르는 사이에 제 가사들이 판매용 서적의 원고가 됐네요”라면서 “책에 가사가 소개된 다른 뮤지션분께 여쭤보았더니 역시 몰랐던 일이라고 하셨다”고 적었다.

이어 “‘작사가의 말 이란 무슨 얘기일지 알 수 없네요. 혹시라도 제가 직접 원고를 작성했다고 생각하고 구매하시는 팬분들이 계실까 봐 트윗 남깁니다”고 설명했다.

타블로 역시 20일 SNS에 “‘노래는 시가 되어 라는 책에 제 노래 가사들이 실린 듯하네요”라면서 “좋게 평가해주신 마음은 감사하지만, 사전에 동의를 구해주셨으면 더 좋았을 것 같아요. 팬들의 혼란이 없길 바랍니다”고 적었다.



두 사람이 언급한 책은 창비교육에서 출간한 ‘노래는 시가 되어’다. 김윤아와 타블로를 비롯해 김민기, 김창완, 신해철,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김윤아·타블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