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 - 30 days ago

[K리그2] 최호주 멀티골 안산,부천에 3대1승...임완섭 감독 부임 첫승!

안산 그리너스가 최호주의 멀티골 활약에 힘입어 부천을 물리쳤다. 안산은 21일 오후 3시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펼쳐진 K리그2 부천과의 홈경기에서 3대1로 승리했다. 전반 23분 안산의 살림꾼 장혁진이 아크 왼쪽에서 찔러준 패스를 이어받은 박준희가 오른발로 부천의 골망을 흔들며 1-0으로 앞서나갔다. 후반 5분 부천 포프의 동점골이 터졌지만 안방에서 안산은 강했다. 후반 20분 프리킥 찬스에서 이창훈이 필사적으로 살려낸 볼을 문전쇄도하던 최호주에게 패스했다. 최호주는 한치 망설임 없는 슈팅으로 짜릿한 결승골을 터뜨렸다. 최호주는 7분 후인 후반 27분 장혁진의 날선 컷백을 오른발로 해결하며 에이스의 몫을 톡톡히 해냈다. 시즌 6-7호골을 신고하며 안산의 승리를 이끌었다. 안산은 9월22일 성남전(1대1무) 이후 4경기 무승, 10월 안양, 아산전 2연패 고리를 끊어냈다. 임완섭 신임 감독 부임 후 첫승을 기록했다. 전영지 기자 sky4us@sportschosun.com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