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6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ohmynews - 26 days ago

노회찬 비극 만든 lt;br gt;정치자금법, lt;br gt;제대로 고치자


정치인은 교도소 담장 위를 걷는다. 대한민국 정치인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은 들어봤을 이야기다. 정치와 돈 의 긴장관계를 이보다 더 잘 표현한 말이 있을까?

현행 정치자금법은 특히 원외에 있는 정치인들을 교도소 담장 뿐 아니라 칼날 위에 서게 만든다. 지난 7월 노회찬 의원은 그 칼날 끝에서 결국 비극적 선택을 했다.

이른바 노회찬 법(정당법 및 정치자금법 일부개정법률안) 을 대표발의한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서울 노원을, 3선)은 17일 오마이뉴스 와의 인터뷰에서 근본적인 개혁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오직 국회의원 후원회만 허용하고 지역 지구당을 폐지해 원외 정치인의 활동 폭을 옥죈 현행 정치자금법을 뜯어 고치는 것이 정치를 살리는 길이라고 역설했다.

차떼기 사건 의 본질

국민의 삶과 가장 밀접한 지구당은 정당 활동의 실핏줄과 같다. 그런데 소위 차떼기 사건으로 불법정치자금 문제가 불거질 당시 모든 문제를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정치자금법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