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29 days ago

애국가 아닌 북한 국가라니…U-19 챔피언십 황당 실수

한국과 요르단의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19 챔피언십 경기에 앞서 애국가가 아닌 북한 국가가 흘러나오는 어처구니없는 일이 벌어졌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U-19 남자축구대표팀은 22일(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브카시 패트리어트 경기장에서 요르단과 대회 조별리그 C조 2차전을 치렀다. 사고는 경기에 앞서 벌어졌다. 양국 국가가 연주될 때 애국가가 아닌 북한 국가가 울려 퍼진 것이다. 선수들은 때 아닌 사태에 당황스러운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코칭스태프들도 사태 파악을 위해 바쁘게 움직이는 모습이 방송 카메라에 잡혔다. 대회 주최 측이 뒤늦게 실수를 파악하고 애국가를 틀기 전까지 선수들은 수분 가량 그라운드에 서서 북한 국가를 들어야했다. 경기에서는 한국이 요르단을 3-1로 꺾었다. 한국은 전반 4분 만에 조영욱(FC서울)의 선제골로 앞섰다. 하지만 후반 32분 수비 실수로 동점골을 헌납했다. 상대 선수 퇴장으로 수적 우위를 점한 지 2분 만에 내준 동점골이라 더욱 뼈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국가라니…U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