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6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25 days ago

크렘린궁 “북러정상회담 일정·장소 확정되지 않아”

러시아 크렘린궁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간 첫 정상회담이 일정과 장소가 확정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22일(현지시간) 타스 통신에 따르면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궁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아주 많은 도시들이 첫 북러 정상회담 장소로 거론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북러 정상회담은 모스크바나 블라디보스토크에서 개최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예상됐다. 페스코프 대변인은 또 김 위원장과 푸틴 대통령의 일정을 고려할 때 구체적인 정상회담 날짜도 정해지지는 않았다고 전했다. 이에 앞서 크렘린궁은 지난 16일에도 “올해 푸틴 대통령과 김 위원장 간의 회담 일정이 잡혀 있다”며 “정상회담 날짜와 장소에 대해 합의가 이뤄지지 않았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22일 북한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류명선 북한노동당 중앙위원회 국제부 부부장을 단장으로 한 노동당 대표단이 러시아 방문을 위해 이날 평양을 떠났다. 이번 방문은 북러정상회담 실무협상 의도도 있다는 분석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북러정상회담

 | 

일정·장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