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3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21 days ago

초선 패기로… 떴다! 국감스타

국정감사가 후반부를 달리면서 속빈 강정 국감 , 맹탕 국감 등이라는 비판속에서도 초선 의원들의 활약상이 두드러져 눈길을 끌고 있다. 이들 초선의원들은 자료수집 과정부터 꼼꼼하게 임한 데다 국감 전 열공모드 를 지속하면서 전문성까지 인정받는 등 나름의 선방을 펼쳤다는 평이다.23일 정치권에 따르면 전희경 자유한국당 의원은 어린이를 위한 공교육 정상화를 위해 초등학생 방과 후 교육을 강화해야 한다고 주장해 주목을 받았다.전 의원은 올해 초등학교 방과 후 영어강좌에 참여한 학생이 지난해에 비해 44.3%나 줄어든 점을 근거로 제기하며, 학생들이 공교육 보단 사교육에 내몰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실제 초등학생 대상 영어학원은 지난해 2만3181곳에서 올해 2만5187곳으로 2006곳(8.7%) 늘었다.또 교육부의 정권 편향적 인사인 이른바 캠코더 (캠프, 코드, 더불어민주당 출신 인사를 지칭하는 말) 인사가 심각하다는 실태를 폭로했다. 교육부 산하기관(24곳) 및 유관기관(6곳) 30곳으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