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5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9 days ago

변동금리 대출만 중도상환수수료 인하 가닥

금리 상승기에 가계부채 리스크가 커지면서 중도상환수수료 인하 필요성이 커진 가운데 변동금리 대출에 대해서만 중도상환수수료를 인하하는 쪽으로 가닥이 잡혔다. 이에 따라 은행들은 중도상환수수료 인하폭을 고심하고 있다. 6일 금융당국과 은행권에 따르면 변동금리 대출 중도상환수수료를 낮추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다. 현재 중도상환수수료는 약 1.5%선으로 고정금리와 변동금리 대출에 동일하게 적용되고 있다. 하지만 중도상환수수료가 조기에 대출금을 갚는 데 대한 손실을 보전하는 성격인 만큼 손실이 상대적으로 적은 변동금리 대출에 대해서만 인하하는 쪽으로 방향이 잡힌 것으로 분석된다. 금융위 관계자는 중도상환수수료는 대출 상환에 따른 법무사 비용이나 이자손실 등의 비용으로 은행과 소비자가 부담하고 있는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중도상환수수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