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ani - 12 days ago

어이없는 대한배드민턴협회

‘윙크보이’ 이용대의 등장으로 전성기를 구가했던 한국 배드민턴이 급격한 추락의 길을 걷고 있는 가운데, 대한배드민턴 수뇌부의 ‘전횡’이 입길에 오르고 있다. 국가대표 선수들의 국제대회 성적부진 책임을 전적으로 감독한테 전가하는가 하면, 이용대·유연성 등 간판스타들에 대한 지나친 제약으로 그들과 갈등을 빚어 결국 이는 대표팀 성적 부진으로 이어지고 있는..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대한배드민턴협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