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9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11 days ago

미국 LA 교외 총기난사범 아프간 참전 해병 출신…“PTSD 가능성”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교외 술집에서 7일 심야(현지시간) 일어난 총기난사 사건의 법인은 아프가니스탄 전투에 참전한 해병대원 출신으로 나타났다. CNN와 AP 통신 등은 8일 LA 북서쪽 벤투라 카운티 사우전드 옥스의 보더라인 그릴 바에서 12명을 살해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은 범인은 사건 현장 부근에서 어머니와 함께 사는 올해 28세의 이언 데이비드 롱으로 신원이 밝혀졌다고 전했다. 어머니의 차를 운전해 보더라인 그릴 바에 오후 11시20분께 도착한 롱은 먼저 경비원을 쏘아 쓰러트린 다음 아무런 말없이 안에 난입하고서 권총으로 수백명의 손님들을 향해 최소한 30발 이상을 발사했다. 그는 범행 당시 연막탄까지 던지며 작전하듯이 총격을 가해 인명피해를 확대시켰다고 한다. 롱이 범행에 사용한 권총은 글록 21 45구경으로 벤투라 카운티 소재 총기상에서 합법적으로 구입했으며 ‘확장 탄창’을 사용한 것으로 추정됐다. 미국 국방부에 따르면 롱은 2008년 8월부터 201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총기난사범

 | 

출신…“PTSD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