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7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8 days ago

전원책, 거취표명하나?…한국당, 9일 조강특위 회의

전당대회 시기 등 한국당 일정과 비상대책위원회의 활동방향을 둘러싼 갈등이 절정에 이른 가운데 9일 오후 한국당 조강특위가 회의가 예정돼 있어 일촉즉발 갈등국면의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특히 지도부와 강대강 충돌을 일으킨 전원책 조직강화특별위원회 위원의 거취와 조강특위의 향후 행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월 비대위 활동 종료와 전당대회 개최를 주장해 온 김병준 비대위원장 등 지도부는 ‘7월 전대 개최’를 요구해 온 전 위원을 압박·종용한 끝에, 8일 결국 ‘최후통첩’격의 경고카드를 날렸다. 비대위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회의에서 ‘언행에 각별히 유의해 달라’는 입장을 9일 회의에서 조강특위 위원장인 김용태 사무총장을 통해 전 위원 등 조강특위 외부위원들에게 전달하기로 했다. 갈등의 중심에 선 전 위원은, 자신에 대한 지도부의 ‘해촉’설, 전 위원의 ‘자진사퇴’설 등이 불거지고 있는 가운데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일요일(10일)까지 묵언수행하겠다”고 밝혀, 자신의 거취 등을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거취표명하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