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4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 - 5 days ago

[SC컷] 나인룸 김희선·김영광·김해숙·안석환, 회동 포착 뜻밖의 사자대면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나인룸 김희선-김영광-김해숙-안석환이 한자리에 모여 이목을 끌고 있다. 네 사람이 함께 대면한 것은 처음이라 뜻밖의 사자대면 에 대한 호기심이 증폭된다. 파격 전개로 안방극장을 쥐락펴락하고 있는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 (연출 지영수/ 극본 정성희/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측은 9일(금), 김희선(을지해이 역)-김영광(기유진 역)-김해숙(장화사 역)-안석환(봉사달 역)이 중식당에서 은밀히 접촉한 모습을 담은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9-10회 방송에서 기유진(김영광 분)의 앞으로 자개함이 다시 배달됐고, 자개함 속에 진짜 기산의 사진이 들어있었다. 이를 보낸 이는 바로 장화사 독극물 살인사건 의 담당 부검의였으며 현재는 산해병원장인 봉사달(안석환 분)이었다. 이에 봉사달이 기유진에게 그의 친부 기산 의 사진을 숨긴 자개함을 다시 보낸 이유가 무엇인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아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김희선-김영광-김해숙-안석환의 모습이 담겨 있다. 네 사람 사이에 묘한 기류가 흘러 긴장감을 자아낸다. 특히 김영광의 날카로운 눈빛이 포착됐다. 김영광의 눈빛이 향하는 곳은 모든 진실을 알고 있는 인물인 안석환으로, 눈을 부릅뜨며 무엇인가를 설명하고 있어 관심을 모은다. 김희선은 두 손을 깍지 껴 식탁에 올려놓은 채 입술을 지긋이 깨물고 있다. 안석환의 이야기를 듣고 깊은 고민에 빠진 것. 그런가 하면, 김해숙은 식사를 하면서도 분노 가 어린 눈빛을 안석환에게 보내며 그를 응시하고 있다. 이처럼 네 사람 모두 다른 생각에 빠진 모습으로, 뜻밖의 사자대면 이 왜 이뤄진 것인지, 과연 이 사자대면이 나인룸 에 어떤 전개를 불러올지 관심이 집중된다. 나인룸 측은 진짜 기산의 죽음과 장화사 독극물 사건 의 진실을 아는 인물인 안석환이 자신의 패를 오픈하고 움직이기 시작한다. 그가 바라는 것이 무엇인지, 김희선-김영광-김해숙은 안석환을 활용해 이경영을 무너뜨릴 수 있을지 지켜봐 달라 고 전했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나인룸 은 희대의 악녀 사형수 장화사 와 운명이 바뀐 변호사 을지해이 , 그리고 운명의 열쇠를 쥔 남자 기유진 의 인생리셋 복수극. 매주 토,일 밤 9시에 방송된다. jyn2011@sportschosun.com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김희선·김영광·김해숙·안석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