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9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11 days ago

복귀전 앞둔 정찬성 “좀비처럼 처절하게 싸우겠다”

1년 9개월 만에 옥타곤에 오르는 ‘코리안 좀비’ 정찬성(31·코리안좀비 MMA·세계랭킹 10위)이 자신의 별명인 좀비처럼 처절하게 싸우겠다는 출사표를 던졌다. 정찬성은 1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덴버의 펩시 센터에서 야이르 로드리게스(멕시코?15위)와 UFC 파이트 나이트 139 페더급 경기를 치른다. 정찬성은 경기를 앞둔 9일 미국 덴버에서 열린 미디어 데이에 참가해 “로드리게스는 화려한 스타일이다. 하지만 나는 화려함과는 거리가 멀다. 좀비답게 처절하게 싸우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번 경기는 정찬성의 1년 9개월 만에 복귀전이다. 정찬성은 지난해 2월 데니스 버뮤데즈(미국)에 승리를 거둔 뒤 지난해 7월 리카르도 라마스(미국)와 격돌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정찬성이 훈련 도중 오른쪽 무릎에 부상을 입어 출전이 취소됐다. 복귀전 상대도 수정됐다. 당초 복귀전 상대는 프랭키 에드가(미국?3위)였다. 하지만 에드가가 훈련 중 이두박근 부상을 당하면서 상대는 로드리게스로 바뀌었다. 로드리게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좀비처럼

 | 

싸우겠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