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3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 - 4 days ago

[공식] 결백 신혜선X배종옥 캐스팅 확정…12월 초 크랭크인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영화 결백 이 신혜선, 배종옥 등 캐스팅을 확정하고 12월 초 크랭크인을 앞두고 있다.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 신혜선과 배종옥이 영화 결백 의 캐스팅을 확정 짓고 12월 초 크랭크인을 앞두고 있다. 영화 은 사람을 알아보지 못하는 치매 걸린 엄마가 독극물 살인사건 용의자로 지목되고 그런 엄마의 결백을 입증하기 위해 직접 변호를 나선 딸 정인 이 사건의 감춰진 음모와 진실을 파헤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드라마 [학교 2013], [아이가 다섯], [비밀의 숲] 등 굵직굵직한 작품에서 차근차근 필모를 쌓고, 지난 3월 종영한 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에서 주연으로 열연을 펼친 신혜선은 최고시청률 45.1%라는 대기록을 터트리며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이렇듯 드라마를 통해 대중들에게 이름을 알리고 10대, 20대뿐만 아니라 중장년층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신혜선은 영화 에 캐스팅을 확정 짓고 첫 주연작으로 스크린에 모습을 내비칠 예정이다. 영화에서 신혜선은 서울지법 판사출신의 로펌 에이스 변호사 정인 역을 맡아 누명으로 살인사건 용의자가 된 엄마의 결백을 입증하기 위해 직접 변호를 나서는 딸을 연기한다. 에이스 변호사로서 주도적으로 사건을 이끌어나가며 사람들과 언쟁을 펼치는 등 날카로우면서도 섬세한 연기를 기대하게 만든다. 여기에 대한민국 대표 명품 배우 배종옥이 정인 의 엄마 화자 역을 맡아 영화에 무게감을 더할 예정이다. 배종옥은 영화 , 드라마 [라이브(live)], [그 겨울, 바람이 분다] 등 영화와 드라마, 연극 등 수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눈을 뗄 수 없는 명연기와 묵직한 존재감으로 대중들에게 명품배우로 자리잡았다. 그런 배종옥이 이번 영화에선 정인 의 엄마이자 치매를 앓고 있는 살인사건의 용의자 화자 역으로 분해 휘몰아치는 상황 속 딸을 향한 모성애를 보여주며 다시 한번 명품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신혜선과 배종옥은 각각 상처로 인해 일찌감치 가족의 품을 떠난 딸과 오랜만에 돌아온 딸을 알아보지 못하는 엄마를 연기하며 그 동안 보지 못한 특별한 케미스트리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은 과 을 통해 대기업과 부조리한 권력을 향해 강력한 펀치를 날려온 영화사 이디오플랜 의 세 번째 영화로 빈틈없는 스토리는 물론 공감을 이뤄낼 휴머니즘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여기에 조감독 출신으로 활약한 박상현 감독의 첫 상업영화 데뷔작으로 오랜 내공과 세련된 연출로 법정영화에 방점을 찍을 것으로 기대된다. 2018 대세배우 신혜선과 명불허전 명품배우 배종옥의 만남으로 기대감을 모으는 영화 은 내년 상반기 개봉을 목표로 하여 12월 초 크랭크인을 앞두고 있다. jyn2011@sportschosun.com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신혜선X배종옥

 | 

확정…12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