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9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11 days ago

서울 종로 고시원 화재 사망자 7명으로 늘어…소방당국 “스프링클러 無”

9일 새벽 서울 종로구의 한 고시원에서 발생한 화재로 인한 사망자 수가 7명으로 늘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께 서울 종로구 관수동 청계천 인근 국일고시원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소방관 100여 명과 장비 30대를 투입해 오전 7시께 화재를 완전히 진압했지만, 7명이 사망하고 12명이 다쳤다. 앞서 이날 오전 8시 30분 기준 사망자 수는 6명으로 파악됐으나, 이후 1명이 늘어 총 7명이 이번 화재로 목숨을 잃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상자 18명 중 경상으로 현장 조치만 받은 1명을 제외하고 병원으로 이송된 17명 가운데 7명이 심폐소생술(CPR)을 받았다. 이날 화재가 발생한 건물은 지상 3층·지하 1층 규모로, 1층은 일반음식점, 2∼3층은 고시원으로 이뤄졌다. 고시원 2층에는 24명, 3층에는 26명, 옥탑층에 1명이 거주한 것으로 파악됐으며, 대부분 생계형 일용직 근로자라고 소방당국은 전했다. 최초 목격자와 신고자에 따르면, 불은 건물 3층의 301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늘어…소방당국

 | 

“스프링클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