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1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13 days ago

신세계면세점, 해외학교에 다국어 동화책 기부

신세계면세점이 한글의 우수성과 국내 다문화 가정의 화합과 안정적 사회 정착을 후원한다. 신세계면세점은 지난 8일 주한 캄보디아 대사관을 통해 다국어 동화책 총 2500여권을 기부했다고 9일 밝혔다. 앞서, 신세계면세점은 지난 10월 한글날을 기념해 인천공항점과 인터넷면세점을 통해 유아, 아동 카테고리의 상품을 구매하면 상품 1개당 다국어 동화책 1권을 캄보디아, 필리핀 등 해외학교에 기부하는 엄마 나라 동화책 나눔 캠페인을 실시했다. 약 한달 간 고객들의 착한 소비로 총 5000권의 동화책을 제작, 기부하게 되었으며 도서들은 캄보디아와 필리핀 현지 교육부를 통해 동화책이 필요한 학교에 각각 2500권씩 전달 될 예정이다. 다국어 동화책은 이주여성이 모국과 한국의 전래동화를 한글, 모국어, 영어로 직접 집필, 번역, 삽화, 오디오 녹음까지 참여해 엄마가 직접 참여해 만든 동화책 이다. 신세계면세점은 동화책 저자를 포함한 10개 다문화 가정에 모국 방문 기회도 제공한다. 저자 여성들은 현지 초등학교를 방문해 동화책 읽어주기 봉사활동도 진행한다. 신세계면세점 강현욱 CSR팀장은 캠페인의 취지에 공감해 주신 많은 고객들의 참여로 필리핀, 캄보디아 등의 학교 곳곳으로 이주여성이 직접 만든 다국어 동화책 5000권을 기부하게 됐다 며 각국의 어린이들이 자라면서 한글과 한국 문화에 관심을 가지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고 말했다. fnkhy@fnnews.com 김호연 기자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신세계면세점

 | 

해외학교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