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12 days ago

[fn마켓워치]온양관광호텔, 대명종합건설 품으로

온양관광호텔이 대명종합건설 품에 안겼다. 청산가치 263억원이 매각가격이 됐다. 9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온양관광호텔 매각주관사 삼정KPMG회계법인은 대명종합건설에 매각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이날 통보키로 했다. 지난 8일 하나F I 등으로 구성된 채권단 회의를 통해 이같은 내용을 결정한데에 따른 결정이다. 12월 초 본계약을 통해 매각을 확정할 계획이다. 당초 법원이 지정한 조사위원인 신한회계법인은 온양관광호텔의 청산가치를 263억원, 존속가치를 172억원으로 산정했다. 하지만 원매자는 약 200억원 가량을 제안하면서, 시장평가가 낮게 책정됐다. 회생기업 M A에서 인수대금은 ‘청산가치보장의 원칙’에 따라 청산가치가 보장되어야 하는 만큼 가격차를 좁히기 어려웠고, 이는 지난 7월 본입찰에서 동아건설산업과 한림건설 두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fn마켓워치

 | 

온양관광호텔

 | 

대명종합건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