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ani - 11 days ago

수뢰 혐의 최규호 전 전북교육감, 가명·차명 써가며 8년 도피

뇌물을 받은 혐의로 8년간 도주한 최규호(71) 전 전북도교육감은 가명과 차명을 써가며 은신해 온 것으로 드러났다. 전주지검은 최 전 교육감이 2010년 9월 검찰 소환이 임박하자 돌연 종적을 감췄으며, 그는 이 무렵 찜질방 등을 전전했고 이후 서울로 이동했다고 9일 밝혔다. 2012년부터 인천에 둥지를 튼 최 전 교육감은 줄곧 20평대 아파트에..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전북교육감

 | 

가명·차명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