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ani - 12 days ago

구속 위기 두번 넘기고 불구속 입건된 전 영천시장

김영석(67·사진) 전 경북 영천시장이 공무원에게 뇌물을 받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경찰과 검찰은 김 전 시장의 구속영장을 두 번이나 신청하고 청구했지만 법원은 이를 모두 기각했다. 경북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뇌물 혐의로 김 전 시장을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고 6일 밝혔다. 김 전 시장은 2014년 7월 사..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