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7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8 days ago

[KS4] 패장 힐만 SK 감독 함덕주 2이닝 소화, 나라도 그랬을 것

[스포츠월드=인천 이재현 기자] “두산도 절박했을 겁니다.” 경기 내내 리드를 유지하던 SK가 불펜 난조에 눈물을 삼켰다. SK는 9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두산과의 2018 신한은행 MYCAR KBO 한국시리즈 4차전에서 1-2로 패했다. 원정에서 펼쳐진 1,2차전에서 1승1패를 거둔 SK는 홈에서의 첫 일정인 3차전까지 잡아내면서 유리한 고지에 올랐다. 4차전까지 잡아낸다면 우승의 8부 능선을 넘는 것은 물론 경우에 따라 홈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