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1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12 days ago

[KS4]‘신의 한 수’가 된 두산의 린드블럼 당겨쓰기

[스포츠월드=인천 이재현 기자] 4일 휴식에도 더욱 강력한 모습으로 나타났다. 2018 KBO 한국시리즈에서 정규시즌 우승팀 두산은 예상 외로 고전 중이다. 3차전까지 시리즈 전적은 1승2패. 플레이오프를 거치며 분위기를 탄 2위 팀 SK의 기세가 만만치 않다. 당초 8일에 예정됐던 한국시리즈 4차전 선발 투수(이영하)를 우천 순연과 함께 에이스 조쉬 린드블럼으로 교체했던 이유다. 지난 4일 1차전에 선발 등판했던 투수를 4일 만 쉬게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