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4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5 days ago

BTS 출연 거부에 여론전까지…日, 강제징용 압박 시작되나

대법원의 강제징용 판결 이후 일본 내 반한 감정이 확산되고 있다. 일각에서는 일본에서의 한류열풍에도 타격이 있을 것이라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그룹 방탄소년단은 9일 일본 TV 아사히의 뮤직스테이션 생방송에 출연할 예정이었으나, 전날 밤 돌연 취소됐다. TV 아사히는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23)이 과거 착용했던 티셔츠를 문제 삼았다. 지민은 지난해 월드투어 당시 미국에서 광복절에 만세를 하는 우리 선조들의 모습, 일본에 원자폭탄이 투하된 상황 사진이 담긴 티셔츠를 입은 바 있다. 하지만 1년이 지난 상황에서 이를 문제삼는 것은 강제징용 판결 이후 일본 정부의 강경 대응과 같은 맥락이라는 지적이 나온다.요미우리신문은 인터넷판 기사에서 TV아사히는 자사를 통해 이날 밤 방송될 음악 프로그램 뮤직 스테이션의 출연이 예정돼 있던 세계적 인기의 한국 힙합그룹 BTS(방탄소년단)의 출연을 보류한다고 발표했다고 전했다. 교도통신도 인터넷상에서 비판과 옹호의 글이 많이 나오는 소동이 일었다고 보도했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여론전까지…日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