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3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4 days ago

“나도 도시어부다” 800만명이 바다로 호수로… 지금은 ‘낚시여가’ 시대

가족들을 뒤로하고 홀로 집을 나와 물고기와 씨름하는 ‘아재 낚시’는 이제 옛말이다. 생활낚시 인구가 800만 명에 이른다. 남녀노소 누구나 따로 또 같이 낚시를 즐기는 ‘낚시여가’ 시대가 열렸다. 낚시를 소재로 한 TV 프로그램도 인기다. 은둔의 취미로 여겨지던 낚시는 주5일 근무제와 ‘소확행(작지만 확실한 행복)’ ‘힐링’ 추구 분위기 확산으로 대중 곁으로 성큼 다가왔다. ○ 남녀노소 모두 낚아 낚아∼ 거제도, 군산, 태안…. 직장인 이보라 씨(34)는 주말마다 낚시 도구를 메고 전국을 누빈다. 탁 트인 바다에서 물고기와 한바탕 씨름을 벌이고 나면 주중에 쌓인 스트레스가 싹 날아간다. 그가 낚시를 시작한 건 미디어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의 영향이 컸다. 연예인들이 고기 낚는 모습을 보고 호기심을 느끼던 중에 SNS에 조행기(釣行記)를 올리는 또래 여성과 인연이 닿았다. 그는 “여러 동작을 번갈아 하는 루어낚시를 하는데 운동량이 꽤 된다. 배 위에서 해산물을 먹는 재미도 쏠쏠하다”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도시어부다”

 | 

800만명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