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1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com - 11 days ago

린드블럼 7이닝 삼진 10개 1실점 역투

전날 비 때문에 4차전이 하루 늦춰지면서 두산은 가라앉은 분위기를 추스를 시간을 벌었다. 하지만 9일 경기도 고전했다. 3회말 선발투수 조쉬 린드블럼이 1사 2루에서 SK 김강민에게 우전 적시타를 맞아 먼저 실점했다.두산 타선은 6회까지 SK 선발투수 김광현을 상대로 6안타를 치고도 점수를 뽑지 못했다. 1회 2사 1·3루, 2회 2사 1·2루 기회를 놓쳤다. 옆구리 부상으로 빠진 김재환 대신 4번 타순으로 올라온 양의지는 6회 무사 1루에서 병살타를 쳤다. 8회에도 무사 1루에서 허경민이 번트에 실패했다. 이어진 1사 1루에서 정...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