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2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com - 2 month ago

2위팀에 희망을 준 SK의 KS우승. 포스트시즌 트렌드 바꿀까

아무도 예상하지 못했던 극적인 우승. SK 와이번스가 최다승 팀인 두산 베어스를 꺾는 파란을 일으키며 2018년 프로야구를 끝냈다.단일 시즌에서 2위팀이 한국시리즈에서 우승을 한 것은 1989년 해태 타이거즈가 1위 빙그레 이글스를 꺾은 것이 유일했다. SK로선 29년만에 2위팀 우승을 이뤄낸 것이다.2위팀으로 플레이오프부터 시작했던 SK의 우승은 놀라운 일이다. 현대 야구에서 하위팀이 1위팀을 꺾고 우승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에 가까운 일이었다.2001년 3위 두산이 1위 삼성 라이온즈를 4승2패로 꺾은 이후 2014년까지 13년간...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포스트시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