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8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1 month ago

박지원 “이언주 한국당 갈 듯, 손학규가 따끔하게 잘 짚어”

바른미래당 이언주 의원이 자유한국당 입당설을 거듭 부인한 가운데,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은 13일 “가려고 그러는 것 아니겠나?”라며 이 의원의 한국당 이적 가능성을 높게 봤다. 박 의원은 이날 YTN뉴스에 출연해 ‘이 의원이 한국당에 간다고 봐야 하는가?’라는 질문에 이 같이 답했다. 박 의원은 “이언주 의원은 저와 특별한 관계가 있고 정계 데뷔부터 제가 (민주통합당) 원내대표하면서 원내대변인을 시켰었다”면서 자세한 언급을 피하면서도 “저는 그렇게(한국당에 간다고) 본다. 손학규 대표가 따끔하게 잘 짚었다”고 말했다. 앞서 이 의원은 9일 한국당 청년특별위원회 강연에 참석해 “한국당에 새로운 흐름, 동력이 시작되면 함께할 수도 있다”고 말해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로부터 “정체성을 분명히 하라”는 공개 경고를 받았다. 이에 이 의원은 각종 인터뷰와 소셜미디어 글 등을 통해 한국당 입당설을 거듭 부인하면서 “저는 도리어 손 대표야말로 정체성이 무언지 궁금하다. 저는 ‘반문’입니다만 손학규 대표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