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6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1 month ago

야구토토 마지막 회차 적중자는 3463명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12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8 KBO리그 한국시리즈 6차전 두산-SK전을 대상으로 발매한 매치 13회차에서 모두 3463명의 적중자가 나왔다고 밝혔다. SK의 4번째 한국시리즈 우승이 확정된 이번 경기에서는 모두 3만8579명이 게임에 참가하며 열띤 참여열기를 보였다. 토토 결과에서는 홈팀 두산이 3~4점, 원정팀 SK가 5~6점대를 기록했고, 홈런 항목에서는 두산 X, SK O의 결과가 나왔다. 양 팀의 최종 점수대와 홈런의 유무를 정확히 맞힌 3463명은 참여금액의 19.3배에 해당하는 적중상금을 가져가게 된다. 이로써 2018시즌 한국프로야구 KBO와 미국프로야구 MLB, 그리고 일본프로야구 NPB 등을 대상으로 발행된 스페셜, 매치, 승5패 등 모든 야구토토는 성황리에 마무리를 짓게 됐다. 케이토토 관계자는 “어느 해보다 치열했던 이번 한국시리즈에서는 SK가 최종 우승자가 되며 올 시즌 야구토토 게임도 함께 막을 내렸다”면서 “한 시즌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3463명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