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5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1 month ago

이제는 스토브리그다! KBO 17일 FA 자격선수 공시 예정

2018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일정이 모두 마무리됐지만, 이적시장은 오히려 더욱 뜨겁게 달아오를 전망이다. SK 와이번스의 우승으로 마무리된 한국시리즈 종료(12일) 5일 뒤인 17일 KBO가 프리에이전트(FA) 자격선수를 공시하면, 그때부터 진정한 스토브리그가 시작된다. FA 자격을 취득한 선수들은 KBO가 명단을 공시한 후 2일 이내에 권리 행사의 승인을 신청해야 한다. 올해 데드라인은 19일인 셈이다. KBO가 다음날인 20일 FA 승인 선수를 공시하면, 해당 선수들은 그때부터 원 소속구단을 포함한 전 구단과 협상 가능하다. 2017년부터 원소속 구단 우선협상 기간이 사라졌고, 2019시즌 FA 대상자부터는 기존 1월 15일이었던 협상 마감시한도 폐지된 터라 계약 발표가 지체될 가능성도 농후하다. 2018시즌이 끝나고 FA 자격을 얻는 대표적인 선수는 양의지, 장원준(이상 두산 베어스), 최정, 이재원(이상 SK 와이번스), 박용택(LG 트윈스), 박경수(KT 위즈), 김민성(넥센 히어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스토브리그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