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2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2 month ago

전원책 이름도 모르는 한국당 비대위원들에게 언행 조심하라 공격 받았다

자유한국당 조직강화특별위원에서 해촉된 전원책 변호사가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의 한 사무실에서 입장발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전원책 변호사가 14일 오후 2시 서울 영등포구 국회대로 극동 VIP빌딩에서 기자회견을열고 자유한국당조직강화특별위원회위원으로 있는 동안 한국당 내부에서 이름도 모르는 비상대책 위원들에게 언행 조심하라 는 공격을 받았다고 주장했다.또한 일각에서 언급되는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의 인사 청탁 여부와 관련해서는 세월이 지나면 말씀드리겠다라며 말을 아꼈다. 앞서 전 변호사는 김 위원장과 조강특위 위원장인 김용태 한국당 사무총장의 십고초려 (十顧草廬)로 합류했고 지난달 11일 정식 위촉됐다. 전 위원은 김 위원장으로부터 전권을 부여받는 조건으로 위원을 맡았다.그러나 전 변호사는 지난 9일비대위와내년 전당대회 개최 시기를 두고 극심한 갈등을 빚다조강특위 위원에서 문자로 해촉(解囑위촉된 자리에서 물러나게 함) 통보를 받았다.비대위 측은 전 변호사 문자 해촉 에 대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비대위원들에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