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8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asiatoday - 1 month ago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블레어·멕 다툼에 투어 위기 봉착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블레어 투어가 위기에 봉착했다. 15일 방송될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호주 패밀리의 순탄치 않은 가족 여행기가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호주 패밀리는 모든 여행 일정을 마치고 숙소로 향했다. 블레어가 예약한 숙소는 자연 속 낭만 가득한 글램핑이었다. 블레어가 숙소를 글램핑으로 선택한 이유는 어린 시절 블레어 가족과 케이틀린 가족이 자주 캠핑을 다녔기 때문에 옛 추억을 떠올리기 위해서였다. 글램핑을 본 호주 패밀리는 “미쳤다. 너무 좋다”, “내 버킷리스트에서 이거 하나 지워도 되겠다”라고 말하며 너무 행복한 나머지 춤까지 추면서 대만족했다. 하지만, 행복한 기분도 잠시 호주 패밀리에겐 위기가 찾아왔는데, 그것은 바로 늘 사이좋은 남매 블레어와 멕의 다툼이었다. 멕은 “블레어는 나한테 너무 무례해”, “전부터 계속 그런 식이었어”라고 말하며 눈물을 보이기 시작했는데. 과연 호주 남매.. 더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블레어·멕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