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5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1 month ago

靑 “7대 인사배제 기준 위반한 장관 없다”

청와대가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이 조명래 환경부 장관 임명 강행에 반발하며 인사검증 주무인 조국 대통령민정수석비서관의 사퇴를 요구한 데 대해 14일 “국회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 없이 임명된 장관 중 7대 인사배제 기준을 위반한 경우가 없었다”며 일축했다. 청와대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현 정부 들어 국회의 청문보고서 채택 없이 임명된 장관급 이상은 모두 8명”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이들은 강경화 외교부 장관, 송영무 국방부 장관, 이효성 방송통신위원장,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유은혜 교육부 장관, 조명래 환경부 장관과 양승동 KBS 사장이다. 청와대가 임명 강행 장관급 이상 고위공직자의 7대 기준 위반 여부를 공개한 것은 인사검증 부실의 책임을 물어 조 수석을 해임해야 한다는 야당의 요구를 받아들일 수 없다는 뜻이다. 임종석 대통령비서실장은 전날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문재인 대통령이 귀국하면 조 수석의 경질을 요청하겠느냐”는 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의 질의에 “아니요”라고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