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3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28 days ago

육군 일병 용산 방공진지서 근무 중 떨어져 숨져

방공진지에서 근무 중이던 육군 장병이 떨어져 숨지는 일이 발생했다. 육군에 따르면 모 방공여단 소속 A(19)일병은 16일 오전 1시34분께 서울 용산구 삼각지 방공진지에서 대공감시 근무 중 관측초소에서 떨어졌다. 해당 부대는 홀로 근무를 서던 A일병이 보이지 않는다는 보고를 받고 오전 1시43분께 폐쇄회로(CC)TV를 통해 A일병이 초소에서 떨어지는 모습을 확인했다. 이후 A일병은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결국 숨졌다. A일병의 전투복 바지 주머니에서 나온 휴대용 수첩에는 유서 형식의 메모가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육군 관계자는 “현재 군 수사기관에서 정확한 사고원인과 경위 등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서울=뉴시스】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방공진지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