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1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 - 26 days ago

열두밤 반항아 김도완♥가출여고생 한다솔, 핑크빛 일탈 시작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한승연과 신현수가 애틋한 감성 멜로를 펼치고 있는 열두밤 에 새로운 고등학생 커플이 등장해 활력을 불어넣는다.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 오늘(16일) 방송에서는 풋풋한 신예 김도완(찬 역)과 신인 배우 한다솔(다영 역)이 출연해 존재감을 드러낼 예정이다. 두 사람은 극 중 게스트하우스 해후의 주인 이백만(장현성 분)의 아들 찬과 가출 청소년 다영으로 분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색다른 케미스트리를 뽐낸다. 지난 방송에서 찬(김도완 분)은 다영(한다솔 분)에게 추근덕대는 남자를 쫓기 위해 나섰다가 시비가 붙어 파출소까지 오게 됐다. 이에 과연 고등학교 같은 반 친구사이인 두 사람에게 미묘한 핑크빛 기류가 자리한 것인지 예측불가의 스토리를 예고하고 있다. 이어 공개된 사진 속에서도 두 사람이 게스트하우스 해후에서 나란히 선 모습이 포착됐다. 교복을 풀어헤치고 눈빛에는 반항기가 가득한 찬과 마치 모범생같이 단정해 보이는 다영의 상반된 이미지는 더욱 상상력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과거 이백만이 자신을 버렸다고 생각하며 냉랭한 기류를 형성하던 찬이기에 그가 게스트하우스를 스스로 찾아온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한편,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 은 한유경과 차현오의 스물다섯 시절 첫 만남과 이별 그리고 5년 후 재회를 그리며 제2막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짧은 여행 속 스치는 인연과 만남을 통해 다양한 나이대의 사랑, 삶을 보여주며 안방극장을 더욱 촉촉한 감성으로 물들이고 있다. 젊은 피의 패기와 에너지를 보여줄 김도완과 한다솔의 활약은 오늘(16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 에서 만나볼 수 있다. lunarfly@sportschosun.com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김도완♥가출여고생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