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6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 - 1 month ago

휴 잭맨, 13세 연상 아내 ♥퍼니스와 달달 셀카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배우 휴 잭맨이 사랑꾼 면모를 보였다. 16일(한국시각) 휴 잭맨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동 후원 재단 Hopeland 를 설립한 아내가 자랑스럽다 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휴 잭맨과 데보라 리 퍼니스는 미소를 지으며 셀카를 찍고 있다. 달달한 두 사람의 모습에서 행복한 부부 사이임을 느낄 수 있다. 퍼니스는 아동 후원 재단 Hopeland 의 공동 창립자다. 그녀는 별거 중인 부모의 아이들과 고아들을 후원하고 있다. 휴 잭맨은 지난 1996년 13세 연상인 퍼니스와 결혼했으며 아들 오스카와 딸 에바를 공개 입양해 행복한 가정을 꾸렸다. sjr@sportschosun.com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퍼니스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