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5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 - 29 days ago

[종합] BTS→트와이스 …日, 다현 위안부 셔츠 에 반일활동가 비난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 위안부 티셔츠를 입은 트와이스 다현은 반일활동가다. 일본이 방탄소년단(BTS) 지민의 광복 티셔츠 에 이어 트와이스 다현의 위안부 티셔츠 를 문제삼고 나섰다. 홍백가합전 출연을 불허해야한다는 주장이다. 일본 홋카이도 현의원이자 자민당 소속 우익 정치인인 오노데라 마사루는 지난 13일 자신의 SNS에 안 좋은 소식이 전해졌다. 위안부 셔츠 를 입고 다니는 반일활동가 트와이스 다현이 홍백가합전에 출전한다. 이 셔츠는 부적절하게 계속되는 한국 위안부 활동 지원금으로 쓰인다 고 주장했다. 그가 지적한 다현의 셔츠는 일본군 성노예(위안부) 피해 할머니를 돕는 프로젝트를 펼치고 있는 사회적 기업 마리몬드 의 제품이다. 방탄소년단 지민의 광복 티셔츠에 이어 또다시 일본 측이 한국 대표 K팝 그룹을 비난하고 나선 것. 일본 측의 트집이 트와이스의 앞을 가로막게 될까. 트와이스는 최근 일본 레코드 대상서 우수 작품상을 수상했고. 연말 NHK 홍백가합전 출연이 예정되어 있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TV아사히 뮤직스테이션(엠스테) 출연이 방송 전날 취소됐지만, 이후 일본 돔 투어를 진행중이다. lunarfly@sportschosun.com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BTS→트와이스

 | 

반일활동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